오늘 지른 DVD랑 책…

 

학교 안에서 천막 쳐놓고 재고떨이 하고 있길래 구경하다가 지름.
아발론은 모 잡지 번들인데 1000원에 팔길래 질렀고 향수는 예전에 보던건데 다 못본거라 지름.
오전에는 옥션에서 방진방음패드 질렀는데 오후에는 책 지르고 있고…

지름엔 끝이 없군..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