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심…

의심…
한번 시작되면 끝도 없이 깊게 빠져느는 의심. 그러지 말자 라는 생각을 하면서도 수렁에 빠져듬
결국엔 똑같아 지는것이 아닐까?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