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키 신발 질렀습니다.

추석연휴에 시내에 나가서 하나 질렀습니다.
전에 신던 신발 밑창이 닳아서 구멍이 뚫리는 바람에 하나 사야 겠다는 생각이 있었는데 미루다 미루다 오늘 질렀습니다.

세번 연속 나이키만 사게 되는군요.

매장 알바가 신발 밑창 소재가 자동차 타이어 소재라고 하는데 뭐 잘 모르겠음.

새신을 신고 뛰어보자 팔짝… 어이쿠 무릅..

댓글 2개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