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 천재가 된 홍대리


회사에 있어서 가져다 보게 되었습니다.

영어 공부법이 나온거라 생각하고 봤는데 한편의 짤막한 소설 같네요.
영어 울렁증 홍대리가 회사일때문에 영어를 공부하게 되서 능숙하게 된다는 모범적인(?) 스토리인데.
그 방식을 소개한 책입니다.

뭐 내용은 좋네요. 문제는 스스로의 실천력인것입니다.
쉽지는 않겠죠.

나도 해볼수 있을까나.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